유아 영어 공부 - 유아 영어 교육 어떻게 시작해야 좋을까


유아 영어 공부
조기 교육의 열풍은 전에도 심했었지만 요즘에는 초등학생 스펙등의 용어가 생길 정도로 그 정도가 더해졌지요. 그때문인지 조기교육에 대한 여러 이야기가 많이 오가고 있습니다. 유아 때 부터의 영어 공부가 좋다, 혹은 창의력 개발에 좋지 않다 등의 양분된 의견이 대립되고 있지요.

하지만 전문가들은 올바른 방법으로만 한다면 창의력은 지키면서 올바른 영어 습득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유아 영어 공부의 올바른 시작 시점


유아 영어 공부
유아 때에는 대부분 한글을 공부하기 시작하고 5살 정도가 되면 자신의 의견을 이야기할 수 있는 단계가 됩니다. 처음 한글을 배우고 말을 할수 있게 되면 그때 부터 영어를 가르치기 시작해야 합니다. 여기서 중요한 포인트는 한글로 자신의 의견을 표현할 수 있을 때에 영어 공부를 시작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대부분 한글과 영어를 동시에 교육하기 시작하지요. 이렇게 되면 특별한 경우가 아니고서는 한글과 영어 모두 또래 아이들보다 뒤쳐지거나 흔히 조기교육에서 이야기하는 창의력 저하의 결과가 나타납니다.

왜 한글을 익힌 후 영어 공부를 시작해야 하나


유아 영어 공부
유아가 성인보다 영어를 습득하기 편하다는 것은 잘못된 이야기입니다. 뇌과학적으로 볼때, 단지 첫 언어 다시말해 모국어를 습득하는 능력이 높을 뿐이지요. 다시 말하면 ' 한가지 언어를 습득할수 있는 능력 ' 이 있을 뿐이고 성인은 이미 한국어에 능통하기 때문에 영어의 습득이 비교적 어려운 것입니다. 이러한 사실을 잘못 알고 억지로 영어 교육을 한다면 오히려 학교과정을 제대로 따라가지 못하는 아이가 될수 있으니 주의해야합니다.

그렇다면 영어 공부를 어떻게 시작해야 할까요. 방법은 아이의 관심사를 영어로 하는 것입니다. 유아기때를 거쳐 사춘기 이전의 아이들은 하나 같이 한가지에 몰두하는 능력이 매우 탁월합니다. 물론 부모가 원하는 것에 집중하는 것은 아니지만 자신이 원하는 것에서는 누가 머라고 해도 집중을 하는 능력이 있지요. 이러한 유아들의 특유한 능력을 활용하는 것이 유아 영어 공부의 핵심이라고 할수 있습니다.

어떤 교제여야 하나


답은 어떤 교제이든 상관없지만 아이가 재미있어 해야한다는 것이 중요합니다. 예를 들어 디지니 만화를 영어로 된 것을 틀어준 다거나 하는 것이 매우 효과가 좋습니다. 아이들은 아직까지 영어와 한글의 경계선이 불문명하고 아직 한국어를 언어이상으로 생각하지 않는 상태입니다. 성인의 경우, 한국에 대한 지식이 많이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한글을 사용하면서도 한국에 대한 자부심이나 여러 공감대, 경험들이 생각나지만 유아기 아이들은 이러한 지식이 없기 때문에 영어와 한글의 구분이 명확하지 않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영어 만화등을 이용한 공부법이 효과적인 것이지요. 하지만 처음부터 영어와 한글을 함께 가르치게 되면 언어에 관련된 뇌 영역이 과잉 발달되 다른 능력에 문제가 생길수 있으니 주의해야합니다.

가장 좋지 않은 영어 공부법


유아 영어 공부
유아 영어 공부에서 가장 좋지 않은 방법은 주입식입니다. 예를 들어 fly가 날다라고 계속 알려주는 것이 그것이지요. 이러한 주입식 학습법은 성인이 훨씬 더 잘하며 유아 시기에는 fly가 날다라는 뜻인 것을 알려줄수는 있어도 창의적인 생각은 평생 할수 없게 될수도 있습니다. 요즘과 같은 시대에는 창의적인 생각이 영어를 잘하는 것 보다 몇배는 중요하기 때문에 이러한 방법은 절대 금물입니다.
이렇게 억지로 주입하기 보다는 자연스럽게 영어와 '친해지는 것'이 중요합니다. 흔히 성인들은 이런 이야기를 하곤 합니다. ' 난 영어랑은 체질이 안맞아 ' 유아 시기때 단지 영어 체질을 만들기만 해도 성공했다고 볼수 있습니다.

뜻을 안 알려줘도 안다


앞서 이야기 했듯 뜻을 알려주는 것은 유아들의 영어 공부에는 가장 안좋은 방법입니다. 그냥 영어 만화를 보면 아는 단어가 나와도 아이에게 알려주지 않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럼 어떻게 알까 싶지만 압니다. 그냥 만화 캐릭터들이 하는 행동이나 웃음, 말투등을 보고 뜻을 유추해 내게 되는 것이지요. 머리 속이 티없이 깨끗한 유아 시기이기 때문에 가능한 이야기로 후에 5살때까지는 이러한 방법이 정말 효과적입니다. 영어를 제 2의 모국어로 익히게 되는 방법이기도 하지요. 영어가 나올때 마다 한글을 알려줘 버리면 습득이 아닌 학습이 되고 그렇게 되면 앞서 이야기 했듯이 영어와는 거리가 멀어집니다. 유아 시기 때에는 영어를 학습하기 보다 습득할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할수 있습니다.

원어민 선생님 보다 원어민 친구가 100배 좋다


유아 영어 공부
이것은 유아 시기때 뿐만 아니라 8세 이하의 아동에도 적용 되는 것으로 대게 영어 공부를 하려고 원어민 선생님과 함께 이야기 하게 하면 놀 생각 밖에 하지 않고 실력이 전혀 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영어 밖에 할수 없는 친구가 있다면 이야기가 달라집니다. 같이 놀면서 영어를 자연스럽게 습득하게 되는데, 그 속도가 생각보다 빠릅니다. 거의 이틀 하루 종일 같이 논다고 했을때, 기본적인 회화를 배워올 정도입니다.

정리하자면 유아 시기에 영어 공부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아이가 재미있어 하면서 자연스럽게 습득할수 있게 하는 것입니다.

  1. 2013.04.07 20:07 [Edit/Del] [Reply]
    http://mih.hogansitoufficialexh.com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